육각형 인간 : 한국 사회에서 결혼하기 어려운 이유

육각형 인간 뜻

육각형 인간
육각형 인간

육각형 인간은 외모, 성격, 자산, 직업, 집안 등 결혼 배우자로 완벽한 조건을 가진 사람을 말한다. 요즘은 팔각형, 십각형도 있다. 조건 자체는 6개가 넘을 수 있기 때문에 ‘완벽’이라는 의미를 가지는 단어로 사용된다.

한국 사회는 등급 나누기, 줄 세우기 등을 통해 타인과 비교하고 경쟁하며 모든 것을 갖추는 완벽을 목표로 하는 경향이 있다. 완벽을 추구하는 것은 좋지만 과하면 부작용이 나타난다. 예를 들면 완벽하지 못하면 실패했다고 생각하고 자포자기하는 식이다.

나는 이 글을 통해 육각형 인간의 신화가 한국 사람들을 결혼하지 못하게 만드는지 설명하겠다. 물론 뇌피셜이니 재미로 읽어 주길 바란다.

육각형 인간 자체가 거의 없다.

육각형 인간 뜻
육각형 인간 뜻

첫째, 육각형 인간은 존재하지 않는다.

남자든 여자든 결혼할 때 6가지 조건(사실상 모든 조건)을 충족하는 배우자를 찾는다고 하면 완벽한 사람을 찾는 것이다. 모든 면에서 완벽한 사람은 존재하지 않는다. 육각형 인간의 신화를 믿으면 결혼하기 어려운 이유는 단순히 육각형 인간이 없기 때문이다. 있어봤자 대한민국 인구의 상위 1% 정도의 수준일 것이다.

물론 드라마나 SNS에서는 모든 면에서 완벽한 인간이 있기 때문에 이러한 기대를 저버리기 어렵다.

마이데몬
출처: 마이 데몬(SBS)

SBS 드라마 <마이 데몬>을 보면 여자는 아름다운 외모와 몸매를 가지고 있고 20대 후반의 나이에도 회사를 경영하는 능력이 있다. 그런 여자를 만나는 남자는 인간의 능력을 초월한 악마다.

여자들의 판타지를 채우려는 드라마나 자기 자랑하려고 올린 인스타 게시물 자체는 선동을 하려는 목적은 없겠지만 이런 콘텐츠들로부터 영향을 받은 사람들은 알게 모르게 잘생긴 남자 혹은 예쁜 여자를 만나기 위해서는 젊은 나이에 성공해서 돈도 많아야 하고 외모도 연예인급이야 사랑을 할 수 있다는 비뚤어진 생각을 갖게 된다.

둘째, 육각형 인간을 만나려면 본인도 육각형이어야 한다.

육각형 인간 커플
육각형 인간 커플

완벽한 사람을 만나려면 먼저 내가 완벽한 사람이어야 한다!

내가 결혼 시장에 뛰어들 때쯤부터 연애 유튜버들이 하는 말 하는 뉘앙스가 있었다. 좋은 사람을 만나려면 네가 좋은 사람이어야 한다. 틀린 말은 아니다. 그러나 그게 지금처럼 비즈니스적인 결혼 시장에서는 완벽한 조건의 사람을 만나려면 내가 완벽한 조건의 사람이어야 한다는 말로 재해석된다.

언뜻 들으면 맞는 말 같지만, 전제가 틀렸다. 완벽한 사람은 없다. 그러므로 사랑을 하고 싶다면 자기 조건을 완벽하게 만드는데 인생을 갈아 넣어야 한다. 4년제 대학과 대학원은 기본이고 대기업에 취직해야 하며, 집을 살 정도의 자산은 물론 주말에는 취미로 운동도 해야 한다. 정말 말도 안되는 삶을 살아야 한다.

문제는 아무리 노력해도 사람은 완벽해질 수 없다는 데 있다. 그리고 내가 해결할 수 없는 문제도 있다. 예를 들어 키는 유전적 요인으로 내가 해결할 수 없는 문제다. 부모님의 노후 준비는 사실 부모님이 했어야 할 숙제인데 자신을 희생해서 자녀를 키우는 것이 당시 사회의 일반적인 프레임이었다.

셋째, 남자와 여자의 차이

육각형 인간
육각형 인간은 여자의 니즈다.

육각형 인간이라는 개념 자체가 여자의 사고방식에서 나왔다. 여자는 남자를 다양한 조건으로 입체적으로 평가해서 종합 점수를 내린다. 반면 남자는 외모와 나이에 점수가 몰려 있다. 물론 결혼할 상대는 성격도 좋고 똑똑하길 바라지만, 그렇다고 여자의 학벌이나 자산, 집안을 따지진 않는다.

육각형 인간이 여성 친화적이다 보니 우리가 통상적으로 SNS에서 볼 수 있는 육각형 인간의 조건에는 나이가 빠져 있다. 물론 이것도 외모 카테고리에 포함될 수 있지만, 남자 입장에서는 여자가 예뻐도 나이가 많으면 결혼을 고민하기 때문에 다른 카테고리로 봐야 한다.

이러한 남녀 차이에 대한 이해 없이 여자들은 자신들이 만든 육각형 인간을 기준으로 조건을 만들다 보니 나이가 너무 많은 상태에서 결혼 시장에 나오게 된다.

결혼 시장에 늦게 진출하는 여자들
결혼 시장에 늦게 진출하는 여자들

소개팅에 나가보면 여자들은 학벌과 경제력, 외모 관리도 잘했지만, 나이가 많다. 실제로 30대 중후반도 소개팅에서 만날 수 있다. 자신의 육각형 인간 점수(여자의 기준)가 아무리 높아도 남자 입장에서는 어린 나이의 여자를 선호하기 때문에 매치가 잘 안된다.

현실적으로 결혼을 하려면 눈을 낮춰야 하는데, 눈을 낮추자니 지금까지 육각형 조건을 만드는데 쏟은 시간과 돈이 매몰이 된다. 내가 이만큼 노력해서 조건을 갖췄는데 나보다 노력하지 않아 조건이 낮은 사람과 결혼해야 한다? 손해 보고 싶어 하는 사람은 없다.

결국 여자는 비혼 코스를, 남자는 국제결혼 코스를 가게 된다.

육각형 인간을 만나 결혼에 성공해도

높아지는 이혼율
높아지는 이혼율

설령 육각형 인간을 만나 결혼에 성공하든, 눈을 낮춰 결혼에 성공하든 결혼이 끝이 아니다. 다음에는 육아와 부부 싸움, 잠자리 횟수 등 각종 문제가 기다리고 있다. 

내 나이 또래 9080세대는 망해 결혼율이 50% 이하로 줄어드는데 이혼율은 높아지고 있다. 이를 보고 다음 세대는 교훈을 얻어야 한다. 조건을 따지는 것은 좋으나 결혼 생활이 지속 가능한지도 고려해서 현명한 판단을 내려야 한다.

댓글

댓글 남기기